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전주시보건소 사람의도시 품격의 전주

홈 > 열린광장 > 보도자료

보도자료

  • 링크복사
  • rss
  • 트위터
  • 페이스북

(2021.12.15.) 전주시, 재택치료자 전담 병상 확보 ‘만전’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2/01/05/
조회수
772
전주시, 재택치료자 전담 병상 확보 ‘만전’
- 감염병 전담병원으로 지정된 대자인병원, 15일부터 재택치료 환자 진료 시작
- 총 138병상 재택치료 환자 위해 운영, 재택치료 환자 대면진료 신속 대응 기대

 

○ 전주시는 대자인병원이 재택치료 환자 진료를 위한 감염병 전담병원으로 지정됐다고 15일 밝혔다.

○ 대자인병원은 이날부터 재택치료 환자를 위해 중증 38병상, 준중증 28병상, 중등증 72병상 등 총 138병상을 운영하게 된다.

○ 그간 재택치료를 하다 경증 환자가 발생하면 멀리 남원의료원까지 가야했지만 대자인병원이 감염병 전담병원으로 운영됨에 따라 전주에서 재택치료 도중 발생하는 응급상황에 신속한 대처가 가능해질 것으로 보인다. 현재 전주지역 코로나19 재택치료 대상자는 150명을 넘어선 상태다.

○ 김승수 전주시장은 이날 대자인병원을 방문해 재택치료자 전담 병상을 둘러보고 응급환자에 대한 신속한 대처가 이뤄질 수 있도록 협조를 구했다.

○ 향후 시는 재택치료자를 위한 단기·외래진료센터를 개소하고 재택치료관리 의료기관을 추가 지정하는 등 지역의사회와 적극 협력해 재택치료 대응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 김신선 전주시보건소장은 “전담병원 추가 지정하고 재택치료전담반을 확대하는 등 환자 관리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시민들께서는 증상이 있는 경우 등교, 출근을 하지 말고 선제검사를 받아주시고 마스크 착용, 주기적 환기 등 기본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 달라”고 당부했다.

 

< 자료제공부서 및 문의처 : 전주시 감염병관리과 281-6615>

 


목록